•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5월 넷째주 소식>

    2018년 5월 23일 culturalaction

    1. 도래할 성평등 사회를 위해 – “여성이 침묵할 수밖에 없었던 세상은 이제 끝났다. 미투 운동은 사회 정의를 세우는 과정이다. 주변화되고 사소화됐던 여성들의 피해 경험은 부정의로 호명됐고 국가와 사회는 이를 시정해야 할 책임 앞에 섰다. (…)우리는 말하는 모든 이들과 하나이며 변화를 위한 연대의 손을 놓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용기 있는 지원자들과 함께할 것이며 성평등 사회가 도래할…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5월 셋째주 소식>

    2018년 5월 16일 culturalaction

    1. GIRLS CAN DO ANYTHING -메갈 낙인 찍기는 페미니즘에 대한 부당 행위를 정당한 폭력으로 만들어줍니다. 이로 인해 ‘메갈’이라고 얘기를 듣는 순간 개인은 다수에게 욕설과 조롱, 폭력을 당하면서 공포를 느끼거나 공동체 내에서 고립되는 고통의 과정을 갖게 됩니다. -여성인권에 관심을 갖는 것이 죄악시 되는 것이 오늘날의 현주소 입니다. 각계각층으로 뻗어나가는 페미니즘의 백래시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분명히…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5월 둘째주 소식>

    2018년 5월 9일 culturalaction

    1. 여성혐오에 가려진 ‘여성의 정치 참여’ – 미투 운동은 왜 성평등을 실현해내야 하는지 당위성을 가시적으로 드러내었고, 남성 중심의 사회구조와 문화의 근본적인 변화는 시대적 과제가 됐습니다. 그러나 지방선거가 다가오자 기득권 남성 정치인들이 정당에서 성평등한 공천은 희망고문에 불과했다는 것이 드러났습니다. 또한, 온라인에서는 여성혐오적이고 여성전략공천을 비난하는 댓글이 쇄도하기 시작했습니다. – 제7회 전국 동시 지방선거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5월 첫째주 소식>

    2018년 5월 2일 culturalaction

    1. 2차가해를 야기시키며 상업적 수단으로까지 전락한, ‘성폭력 보복성 기획고소’ 규탄 필요 변호사들 입장에서는 성범죄 전담이 전문성을 키우는 방편이자 하나의 경영전략이라고 합니다. 특히 단순 방어에만 그치지 않고 무고나 명예훼손 등 맞고소를 부추겨 수임 사건을 늘리는 방식으로 돈벌이에 악용하는 사례가 존재하며, 일각에선 이와같은 상황을  문제로 지적합니다. 사건별로 수임료를 책정하기 때문에 맞고소를 할수록 변호사 입장에선 돈벌이 명목이 늘어나는…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4월 넷째주 소식>

    2018년 4월 26일 culturalaction

    1. 권력형 성폭력의 근본적 개선을 위해 절차와 제도의 공식화가 필요 ‘방송계갑질119’와 ‘방송스태프노조 준비위원회’가 발표한 방송제작현장 성폭력 실태조사에 의하면, 223명의 응답자 중 89.7%인 200명이 성폭력 피해경험이 있다고 응답하였습니다. 외모에 대한 성적 비유나 평가, 음담패설 및 성적 농담, 회식에서 술을 따르거나 강요하는 행위 등의 순으로 피해경험이 많았습니다. 특히 프리랜서로 일하는 경우, 고용형태가 보장되지 않았을 때 피해를 입는…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4월 셋째주 소식>

    2018년 4월 19일 culturalaction

    1.게임 내 메갈찾기는 ‘배제’인가? 소비자운동인가? 온라인의 남성 게임 유저들이 페미니즘과 관련있다고 판단되는 원화가 또는 성우의 작품, 목소리를 게임에서 배제시키기 위한 불매운동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그들이 원치 않는 콘텐츠를 게임에서 배제시키기 위한 정당한 운동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여성 게이머 모임은 남성유저들의 불매운동이 사상검증과 다를바 없다고 말합니다. 이들의 행위가 모든 페미니즘 활동을 극단적으로 몰아붙이며 특히…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4월 둘째주 소식>

    2018년 4월 11일 culturalaction

    1.‘청년’과 ‘여성’사이에서 이중고 겪는 ‘청년여성’ 일자리 대책 정부가 발표한 ‘청년 일자리 대책’에 ‘청년여성’을 위한 대책이 보이지 않는다. 청년여성은 노동시장에서 여성이자 청년으로서 이중 차별을 겪고 있습니다. 좁은 취업문을 뚫는 것은 대다수 청년이 겪는 어려움이지만, 청년여성은 ‘여성이라는 이유로’ 노동시장 진입 때부터 채용 차별을 겪어야 합니다. 여성에 대한 차별적 대우와 사례는 노동계 또한 만만치 않습니다. 특히나 청년 시기에…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4월 첫째주 소식>

    2018년 4월 4일 culturalaction

    1. 게임 과몰입, ‘치료’이전에 원인 분석부터 게임 과몰입을 예방하고 진단, 치유까지 한 번에 제공받을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가 이르면 내달 등장한다고 합니다. 이번 과몰입 예방ㆍ치유 대책은 현재 WHO가 게임 중독을 질병으로 분류해 국제질병분류(ICD) 11차 개정안에 등재를 추진하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게임 중독 혹은 과몰입이 질병이냐 아니냐에 대한 병적 규정 이전에, 게임 과몰입에 대한 원인…

    Read more
  • <문화연대 문화정책뉴스 주간브리핑 : 3월 넷째주 소식>

    2018년 3월 28일 culturalaction

    1. 게임계 페미니즘 사상검증 논란, 또 하나의 블랙리스트인가? 최근 마녀의 샘, 소녀전선, 트리오브세이비어등 게임계에서 페미니즘과 관련됐다는 이유만으로 교체요구 및 징계등의 피해를 입는 사례가 발생하여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남성 사용자가 주로 활동하고 있는 게임 커뮤니티 등에서 게임 제작에 관련된 이들의 기존 SNS 활동을 토대로 교체를 요구하고 이를 토대로 기존의 작업물이 배제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게임제작사들은 유저들의 성토에…

    Read more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