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시민의 민주주의는 무너지지 않는다 🏢

2024-06-12
조회수 59

문화연대 주간 뉴스레터

문화빵

2024년 6월 12일에 보내는 올해 스무번째 뉴스레터


2024 기후예술행동 기금마련전 <날씨가 이상해>

'2024 기후예술행동 기금마련전 <날씨가 이상해>'는 기후재난과 문명 전환의 시대를 살아가는 예술인들의 미적 성찰과 상상, 표현과 공감의 장을 펼치기 위해 올해 처음 기획되었습니다. 이번 전시회가 기후재난이라는 전 지구적 위기 속에서 동료 예술인과 시민, 나아가 세계와 연대하는 뜻깊은 시작점이 되길 기대합니다. 

전시에 함께해주시는 작가들은 기후위기의 심각성에 공감하며 문화연대 활동에 지지와 격려를 보내주시는 예술가들입니다. 이러한 연대의 토대를 통해 마련한 작품 수익금은, 탄소중립과 탈성장에 부합하는 기후위기 예술 행동을 위해 쓰일 예정입니다. 


오는 6월 12일 저녁 7시 전시 오프닝이 열리오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공동성명_아동‧청소년 미디어 인권 네트워크
21대 국회의 대중문화예술산업발전법 개정안 폐기에 부쳐

지난 5월 29일, 21대 국회가 회기 종료되면서 여러 개혁 법안이 폐기되는 운명을 맞이했다. 특히 마지막 본회의를 앞두고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 조차 열리지 않으면서, 여야의 쟁점이 없는 수많은 법안들이 단지 법사위 회의를 열지 않았기 때문에 폐기되어야 했다. 매번 국회 회기 종료를 앞두고 밀린 법안을 통과시켜왔으나, 21대 국회에서는 그조차 진행되지 않은 것이다.


시민의 민주주의는 무너지지 않는다

60년 된 단관극장이 원주에 있었다. 원형을 유지한 가장 오래된 극장이었습니다. 멀티플렉스 극장이 생기고 오래된 극장들이 사라질 때도 묵묵히 그 자리를 지켰던 극장, 원주 도심 가운데 위치했던 아카데미극장입니다. 원주 시민들은 이 오래된 극장을 지키기 위해 자발적으로 나서 사람들을 모으고, 극장을 청소하고, 영사기에 불을 밝히려 노력을 했습니다.


연대홍보

26회 서울인권영화제


26회 서울인권영화제 “그래도 너의 곁에서 함께 싸울게”가 개최됩니다. 총 11개의 섹션, 24편의 인권영화와 함께 찾아갑니다. 차별을 부수고 경계를 넘어 침묵을 흔들고 소란을 일으킬 작품들을 소개합니다


특히 6월 15일 13:30 <곁 프로젝트: with you 1029> 상영 후, 관객과의 대화와 ‘찾아가는 이태원 기억 담기’ 활동이 진행되오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일시 _ 2024. 6. 13. ~ 6. 16.
  • 장소 _ 서울 마로니에공원 일대 (서울 종로구 대학로 104)

연대홍보

가덕도신공항 사업 감사 촉구 릴레이 1인 시위


올해로 예정된 전국 신공항 사업 전면 감사 대상에서 가덕도신공항을 제외한 감사원에 가덕도신공항 감사 촉구를 요구하며, 릴레이 1인시위를 시작합니다. 여기에 함께할 분들을 기다립니다. 


  • 기간 _ 2024.04.15. ~ (주말 제외)
  • 시간 _ 11시 50분 ~ 13시 10분
  • 장소 _ 감사원(서울시 종로구 북촌로 112) 앞
  • 주최 _ 가덕도신공항반대시민행동, 멸종반란

기획연재
<처음의 집회> 00. 누구나 처음 집회를 경험하는 순간이 있습니다. 그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처음의 집회> 인터뷰 시리즈는 2023년 여름, 집회 및 시위에 익숙하지 않는 사람들을 위한 집회에 대한 인식 개선과 실용적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매거진 <집회센스>를 통해 처음 연재했던 인터뷰 시리즈입니다. 문화연대는 작년에 이어 여러분의 집회에 대한 경험을 담은 <처음의 집회> 인터뷰 시리즈를 진행하려고 합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문화빵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이번주 문화빵, 어떻게 보셨나요? 여러분의 생각과 감정을 자유롭게 남겨주세요.
독자 여러분의 따뜻한 응원과 날카로운 비판은 문화빵을 풍성하게 하는 힘입니다.

매주 수요일, 문화빵이 가요
문화연대 뉴스레터 '문화빵'을 주문하시면, 문화연대의 성명과 논평, 뉴스브리핑을 비롯해 다양한 활동소식을 받아볼 수 있습니다. 
더 문화연대하자! 
함께 길을 내는 동지가, 그 길을 함께 나아가며 때로는 길잡이가 되어주는 동료가, 길 위에서 지치면 함께 쉬다 다시 손을 맞잡고 일어나는 친구가 되어주세요!

문화연대 CulturalAction
(03708)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로 81-9, 3층
Tel. 02) 773-7707 ㅣ Fax. 02) 737-3837  |  Email. culture918@gmail.com

본 메일에 대한 문의는 여기로 연락바랍니다.

0